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생후 24일’ 딸 공개한 김영희 “회도 먹을 것 같은 식성”

수정: 2022.10.02 16:40

확대보기

▲ 김영희 인스타그램 캡처

코미디언 김영희(39)가 생후 24일 된 딸을 공개해 화제다.

2일 김영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얼마 만에 회인가. 아빠 엄마 오붓하게 비닐을 뜯는데… 바로 눈을 뜨고 울어버리심! 결국 교대로 회를 먹은… 함께 있어도 혼밥. 막판에 힐튼이도 함께한 식사 시간. 회도 먹을 거 같은 힐튼이 식성! 어플로도 안되는 힐튼이 볼살”이라고 적었다.

이어 “그나저나 인생 24일차 너무 빠른건지… 분유 90-100에 수유텀 종종 네 시간일 때도 있던데 괜찮나요??!!”라며 사진과 영상을 함께 올렸다.

공개된 사진과 영상 속에서 김영희는 사랑스러운 딸을 품에 안고 있다. 이와 함께 회 사진 인증샷도 올렸다.

한편 김영희는 2021년 1월 10세 연하 프로야구선수 출신 윤승열과 결혼했으며, 지난 8일 첫 아이를 품에 안아 많은 축하를 받았다.

이정수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