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서울포토] 조지 클루니 아내의 눈부신 미모

수정: 2022.09.30 14:32

 1/9 
조지 클루니와 아내 아말 클루니, 헐리우드 스타들이 2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공립도서관에서 열린 클루니 재단의 ‘알비 판사 어워즈’(Justice Albie Awards)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아파르트헤이트에 맞서 싸우다 투옥됐던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알비 삭스 전 판사의 이름을 딴 이 상(賞)은 정의를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헌신한 사람들을 기린다.

AP·EPA·UPI 연합뉴스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