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구준엽 ‘♥서희원’ 향한 사랑의 편지 “유일한 별”

수정: 2022.09.29 06:36

확대보기

▲ 구준엽 인스타그램

남성 듀오 클론 멤버 구준엽이 아내 서희원에 대한 사랑의 편지를 공개했다.

구준엽은 28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것은 내가 20년 동안 준비해온 사랑의 편지입니다. 내 마음속의 별, 영원한 소녀인 당신에게 바칩니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구준엽의 내레이션으로 시작된다. 구준엽은 “그날 그녀가 내게 뛰어와서 나를 꽉 안는 순간 나는 전생에 지구를 구했나봐, 그래서 현생의 그녀와 결혼할 수 있었나보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드디어 내 마음이 아직 뜨거울 때 그녀와 서로를 지킬 수 있게 됐다. 나의 시간이 아직 많이 남아있지 않아서 내가 이 생애 나 자신보다 그녀를 더 사랑하기로 했다”고 재회를 언급했다.

그러면서 구준엽은 “세월이 지나도 내 눈 속에 있는 그녀는 내가 24년 전 처음 만난 그 소녀와 같은 모습이다. 그녀는 나의 가슴 속에 있는 영원한 소녀다. 당신은 내 인생에 나를 밝혀주는 유일한 별이야”며 애정을 드러냈다.

해당 영상에는 과거 구준엽, 서희원의 모습부터 현재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마지막으로 구준엽은 증국어로 ‘여보 사랑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김민지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