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방탄소년단 ‘RM 결혼설’에 소속사가 즉각 내놓은 입장

수정: 2022.06.24 15:23

확대보기

▲ 방탄소년단의 RM이 20일 오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새 앨범‘BE (Deluxe Edition)’ 글로벌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0.11.20
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RM(28·본명 김남준)의 결혼설이 불거진 가운데, 소속사 측이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24일 소속사 빅히트 뮤직 측은 “(RM의 결혼설은) 사실무근”이라며 “악성 유튜브 콘텐츠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대응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재미 한인 커뮤니티 ‘미씨USA’에는 RM이 명문대 출신 여성과 결혼을 앞두고 있다는 확인되지 않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 작성자는 여성 후배로부터 ‘RM과 결혼한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작성자 후배는 명문대 출신 재원으로, 집안도 좋다고 했다고. RM과는 2014~2015년쯤 팬미팅에서 만났다는 설명이다.

이후 루머가 마치 기정사실처럼 퍼지기 시작하자 방탄소년단 소속사 측은 즉각 공식입장을 내고 “사실 무근”이라고 선을 그었다.

김민지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