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강주은, 가비 시스루 의상에 경악… “혈압 올라가”

수정: 2022.06.22 19:37

KBS 예능 ‘갓파더’ 출연 강주은 “식구 앞에서만 입어”

확대보기

▲ KBS2 예능 ‘갓파더’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최민수의 아내 강주은이 안무가 가비의 파격적인 의상에 경악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KBS 2TV ‘갓파더’에서는 가수 우혜림의 아들을 찾아간 강주은, 가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주은은 가비의 의상을 보며 “보자마자…지금 옷이 뭐야?”라고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가비는 크롭 티셔츠와 시스루 팬츠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가비는 “너무 예쁘지 않나. 오늘 신경 써서 입었다. 최신 유행하는 스타일이다”라고 답했다.

확대보기

▲ KBS2 예능 ‘갓파더’ 방송 화면 캡처



강주은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처음 봤다. ‘누가 이 의상을 만들었지?’ 궁금하다. ‘언제 입고 나가는 의상이지?’ 되게 독특하더라”라고 전했다.

또 강주은은 가비에게 “쇼크를 먹더라도 안 먹은 척을 하려고 하는데 이 상태로 입으니까 혈압이 올라간다”라며 한숨을 내쉬었다.

이어 “엄마 앞에서만, 식구들 앞에서만 입어라. 아니면 잠잘 때 담요까지 덮고 그러면 괜찮을 것 같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우혜림의 아들 시우를 처음 본 강주은은 울컥했다. 강주은은 시우를 안으며 “두 아들들을 키우고 나서 갓난아기를 처음 보는 거다”면서 “꿈 같은 날이었다. 제 손자라고 감히 부를 수 있는 시우를 품에 안으니까, 세상에 이렇게 귀한 순간이 없었던 것 같다”라고 전했다.

최민수의 배우자로 더 잘 알려진 강주은은 1993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캐나다 진 출신으로 미국상공회의소 교육위원회 공동의장을 지냈다. 현재 홈쇼핑에서 쇼호스트로도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확대보기

▲ KBS2 예능 ‘갓파더’ 방송 화면 캡처



강주리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