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혼전 임신·마약 멤버’ 언급하며 눈물… 아이콘이 오은영에 털어놓은 속마음

수정: 2022.05.28 13:51

확대보기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유튜브 캡처

최근 새 앨범을 내고 컴백한 그룹 아이콘이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출연해 멤버 바비(본명 김지원)의 혼전 임신과 마약 혐의로 탈퇴한 전 멤버 비아이(본명 김한빈) 등을 언급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말미에는 아이콘 멤버들이 출연한 다음주 방송분 예고편이 공개됐다.

확대보기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유튜브 캡처

예고에서 멤버 구준회는 “그 멤버가 나간 직후에는…”이라며 마약 투약 혐의로 물의를 빚고 2019년 탈퇴한 비아이를 언급했다.

김동혁은 “밖에 나가는 것조차도 그냥 죄송스러웠다”는 말로 방송 내용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구준회는 “8년 동안 열심히 팀 활동을 했는데 공허하다”고 했고, 바비는 “더 이상 아이콘을…”이라고 말해 활동을 이어가는 게 쉽지 않았음을 암시했다.

확대보기

▲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유튜브 캡처

지난해 8월 결혼 소식, 이어 9월 혼전 임신 소속을 알렸던 바비는 이에 대한 솔직한 심정도 털어놨다. 바비는 “혼전 임신이라는 게 (아이돌로서) 그렇게 모범적인 건 아니잖아요”라며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아이콘이 출연한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는 다음달 3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이정수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