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열애설’ 뷔‧제니, 침묵 깨고 나란히 SNS 재개…무슨 사진 올렸나

수정: 2022.05.26 08:31

확대보기

방탄소년단 뷔와 블랙핑크 제니가 나란히 SNS 사진을 업데이트했다.

뷔는 지난 2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무런 멘트 없이 흑백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카메라를 바라보며 강렬한 눈빛을 발산 중인 뷔의 모습이 담겨있다.

같은날 밤 제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두 장의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했다. 제니가 공개한 사진은 미국 유명 음악 매거진 ‘롤링스톤’의 6월호 표지다. 한 장은블랙핑크의 완전체 사진이었고, 나머지 한 장은 흑백 처리된 자신의 독사진이었다. 

앞서 뷔와 제니는 지난 22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목격담과 사진으로 인해 열애설에 휩싸였다. 해당 사진에는 뷔와 제니로 추정되는 남성과 여성이 각각 운전석과 조수석에 앉은 모습이 담겼다.

이와 관련 뷔 소속사 빅히트 뮤직, 제니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아무런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온라인뉴스부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