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칸 영화제 ‘아마겟돈 타임’ 레드카펫 앤 해서웨이

수정: 2022.05.20 11:36

 1/16 


배우 앤 해서웨이가 19일 오후(현지시간) 프랑스 남부 칸 ‘팔레 데 페스티벌’(Palais des Festivals)에서 열린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 초청 영화 ‘아마겟돈 타임’(Amageddon Time) 월드 프리미어 시사회에 주연 배우로 참석해 레드카펫에 오르고 있다.

제임스 그레이가 감독과 각본을 맡고 앤 해서웨이, 앤서니 홉킨스, 제러미 스트롱 등이 주연 배역을 맡아 연기한 ‘아마겟돈 타임’은 1980년대 뉴욕을 무대로 한 시대극으로, 이날 칸에서 최초로 공개됐다. 


온라인뉴스부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