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YG 측 “태양♥민효린 최근 득남”...결혼 3년 만에 부모 됐다 [EN스타]

수정: 2021.12.06 10:55

확대보기

▲ 태양, 민효린 부부.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빅뱅 멤버 태양과 배우 민효린이 부모가 됐다.

6일 태양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태양과 민효린 부부가 최근 득남한 것이 맞다”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민효린은 지난 9월 27일 첫 아이 임신 소식을 알린 바 있다. 당시 민효린 소속사 플럼에이앤씨 측은 “민효린이 출산을 앞두고 기쁜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지난 2006년 의류 브랜드 모델로 데뷔한 민효린은 영화 ‘써니’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스물’ 등에 출연했다.

2006년 그룹 빅뱅으로 데뷔한 태양은 올해 15주년을 맞았다. 승리를 제외한 빅뱅 멤버들(지드래곤 태양 탑 대성)은 지난해 YG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완료했다.

두 사람은 2014년 태양의 ‘눈, 코, 입’ 뮤직비디오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 이후 연인으로 발전해 3년 교제 끝에 2018년 2월 결혼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