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기적이 벌어졌다”…송중기에 홍보 부탁한 자원봉사자가 전한 사연

수정: 2021.08.03 08:33

확대보기

▲ 배우 송중기, 제6회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홍보 영상.
보배드림

코로나19 사태로 홍보에 애를 먹고 있던 장애인 관련 행사의 자원봉사자가 배우 송중기로부터 ‘깜짝 선물’을 받고 감동한 사연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배우 송중기님 인성에 대하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제 나이 곧 50인데 게시판을 보기만 하다가 글 쓰려고 가입했다”면서 “배우 송중기님에게 마땅히 인사할 방법이 없었기 때문”이라고 운을 뗐다.

그는 올해로 6회차인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행사에 3년째 참여 중인 자원봉사자라면서 “선천적 불편함이 있는 아이들이 자신들만의 감정을 몸으로 표현하고, 불의의 사고를 당하신 분들이 인간의 한계를 넘어 아름다운 춤선을 보여주는 행사”라고 소개했다.

글쓴이는 7월 초 송중기가 코로나19 밀접접촉자로 분류되면서 자가격리 중이라는 소식을 듣고 어렵사리 메일 주소를 구해 “격리 중 시간이 되신다면 30초 정도 휴대전화로 홍보영상을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송중기는 지난 6년 동안의 행사 자료를 보내달라고 답해왔지만, 그 이후 다른 연예인들처럼 한동안 연락이 없었다고 한다.

그러던 중 한 달 가까이 지나 최근 송중기로부터 홍보 영상을 받게 됐으며, 영상을 보고 자원봉사자들이 감동하지 않을 수 없었다고 글쓴이는 전했다.

글쓴이는 “개런티 한 푼 드릴 수 없고, 그저 휴대전화로 간단한 인사만 부탁드렸는데 저렇게 시간과 비용을 들여서 정성스럽게 만들어주셨다”고 밝혔다.

확대보기

▲ 배우 송중기, 제6회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홍보 영상.
보배드림

공개한 영상을 보면 송중기는 주요 시상식 무대에서 입을 법한 깔끔한 턱시도와 나비 넥타이까지 갖춰 입고 인사말을 전했다.

약 45초 분량의 영상 속에서 송중기는 “안녕하세요. 배우 송중기입니다. 대한민국 장애인 무용제가 올해로 6회째를 맞이했다고 하는데요.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코로나19로 여느 때보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무대를 지키기 위한 무용가분들의 열정과 노력, 관객분들의 관심이 이 시기를 헤쳐나갈 수 있게 하는 것 같습니다”라며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는요 장애인 무용가분들의 예술적 기량을 함께 교류하는 자리입니다. 올해 2021년 11월 고양아람누리 아람극장과 새라새극장에서 열리는 제6회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여러분 감사합니다”라고 행사 소개와 응원하는 말을 정성스럽게 전했다.

확대보기

▲ 제6회 대한민국 장애인 국제무용제 포스터

글쓴이는 “이 글을 올리면서도 괜히 송중기님께 누가 되지 않을까 고민했다”면서도 “얼굴 한 번 본 적도 없는 자원봉사자의 요청에 이렇게 성의를 보여준 송중기님을 보며 왜 이 분이 ‘인성스타’인지 알 수 있었다”며 감사해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