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김현주, 국회의원 부인 역할 맡는다…SBS 새 드라마 ‘트롤리’

수정: 2022.04.01 13:30

국회의원 부인 비밀 세상에 알려져
부부가 겪는 딜레마 담을 예정

확대보기

▲ 배우 김현주. 아이오케이컴퍼니 제공

배우 김현주가 하반기 방송 예정인 SBS 새 드라마 ‘트롤리’ 주인공을 맡았다고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1일 알렸다.

‘트롤리’는 과거를 숨긴 채 조용히 살던 국회의원 아내의 비밀이 세상에 밝혀지면서 부부가 마주하게 되는 딜레마·선택에 관한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김현주는 책 수선실을 운영하는 책 수선가이자 국회의원의 부인 김혜주 역할을 맡는다.

혜주는 조용하고 평범한 삶을 원하는 인물로 단 한 번도 언론에 노출된 적이 없지만 일련의 사건을 계기로 숨겨왔던 비밀이 드러나면서 갈등에 처한다.

‘트롤리’는 드라마 ‘홍천기’를 연출한 김문교 감독과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의 류보리 작가가 만드는 작품이다.

강민혜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