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장훈 “이혼, 특정 사람의 문제 아냐”…솔직하게 털어놨다

업데이트 2024-06-12 10:41
입력 2024-06-12 10:41
이미지 확대
KBS Joy ‘연애의 참견’
KBS Joy ‘연애의 참견’
방송인 서장훈이 “이혼은 특정한 사람의 문제가 아니다”라며 소신을 밝혔다.

11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에서는 이혼 4년 차 40대 돌싱 남성의 사연이 소개됐다.

이 남성은 이혼 후 큰 상처를 받아 연애를 기피하던 중 영어 학원에서 만난 여성과 썸을 타게 됐다고 전했다. 고백을 받은 그는 오랜 고민 끝에 여성에게 이혼 사실을 털어놨다고 한다.

이혼 경험이 있는 곽정은은 ‘돌싱이라는 사실을 말하기 힘들어한 남성을 어떻게 생각하냐’는 질문에 “이해가 되면서도 안 된다”며 “그동안 세상이 많이 바뀌었다”고 말했다.

이어 “어제 이혼한 게 아니라 4년이 넘었다. 이혼 얘기를 못하는 건 다른 문제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미지 확대
KBS Joy ‘연애의 참견’
KBS Joy ‘연애의 참견’
이에 서장훈은 “곽정은이 말한 ‘세상이 많이 바뀌었다’에 내가 조금 일조한 것 같다”며 자신이 이혼에 대한 편견을 깨는 데 기여했다고 자화자찬했다.

그러면서 “이혼은 특정한 사람의 문제가 아니다. 우리 모두의 일”이라고 말했다.

뉴스24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