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전 모습 그대로’ 유민, 근황 공개

이범수 기자
이범수 기자
업데이트 2023-05-26 09:32
입력 2023-05-26 09:32
이미지 확대
전혜빈 SNS 캡처
전혜빈 SNS 캡처
배우 전혜빈이 배우 유민, 기은세와 함께 있는 일상을 공개했다.

전혜빈은 지난 25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천생연분’때 만나서 강산이 두 번이나 바뀔 때까지 그대로인 유민 언니”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우리 그간 열심히 잘 살아왔다고 서로 축하하며 가물거리는 추억속 이야기들도 육아의 나눔도 너무너무 기뻤던 오늘의 만남”이라며 “은세도 급 와주어 더 아쉬웠던 오늘이지만, 다시만나 한번 불 지릅시다”라고 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전혜빈이 기은세 및 2000년대 한국에서 활동했던 유민과 즐거운 한때를 보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그는 유민과 함께 포토부스에서 사진을 찍었다. 인형 모자를 착용한 채 앳되어보이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시선을 끌었다. 이후 기은세도 두 사람의 만남에 합류해 함께했다.

한편 전혜빈은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연하고 있다.

뉴스24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